일상 복귀 알려
"재충전의 시간"
4월 24일 확진
골프감독 박세리 / 사진 = 박세리 인스타그램
골프감독 박세리 / 사진 = 박세리 인스타그램


골프감독 박세리가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았다.

9일 박세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동안 저를 걱정해 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 분들 그리고 의료진 및 관계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함을 표합니다. 모든 분들 덕분에 저는 건강하게 일상으로 복귀했습니다"라며 쾌유 소식을 전했다.

이어 "매일 평범한 일상들이 얼마나 감사한지 그리고 소중한 지를 생각하며 잠시 재충전의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라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이들을 응원했다.

또 박세리는 "사랑하는 팬 분들 보고 싶습니다. 빠른 시일 내에 건강하게 찾아뵐게요"라며 방송 재개 움직임을 보였다.

한편, 박세리는 지난달 24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에 들어갔다.

전문

안녕하세요. 박세리입니다.

그동안 저를 걱정해 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분들 그리고 의료진 및 관계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함을 표합니다. 모든 분들 덕분에 저는 건강하게 일상으로 복귀했습니다!

매일 평범한 일상들이 얼마나 감사한지 그리고 소중한지를 생각하며 잠시 재충전의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그리고 아직도 코로나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시는 분들이 많이 계십니다. 제가 응원하겠습니다. 힘차게 이겨내실 거라 믿습니다!!

사랑하는 팬분들 보고 싶습니다.
빠른 시일 내에 건강하게 찾아뵐게요.
감사합니다.

#건강하게#다시웃으며#파이팅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