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친형 부부 횡령 의혹 인정
"마지막으로 대화 요청한 상태"
MC딩동, SNS 통해 응원 글 게재
/사진=MC딩동 인스타그램
/사진=MC딩동 인스타그램


MC딩동이 친형 부부로부터 횡령 피해 사실을 고백한 방송인 박수홍을 응원했다.

MC딩동은 1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진행의 품격을 알려준 형님, MC는 잘 웃어야 된다는 걸 알려준 형님"이라고 밝혔다.

이어 "언제, 어디서, 어떻게, 만나도 살뜰히 잘 챙겨주는 형님"이라며 "형님, 미소 잃지 말고 힘내세요"라고 덧붙였다.

최근 한 유튜브 채널에 달린 댓글을 통해 박수홍의 친형에 대한 횡령 의혹이 제기됐다.

작성자 A씨는 "박수홍은 30년 평생 1인 기획사에 있었다. 30년 전 일이 없던 형을 데려와 매니저를 시킨 것이고, 박수홍의 출연료와 모든 돈 관리를 형과 형수가 했다"면서 "박수홍의 출연료가 그들의 생계였고, '돈줄'이 끊기는 것에 대해 불안감을 느껴 박수홍의 결혼을 평생 반대했다"고 주장했다.

또한 "박수홍 앞에서는 버는 돈을 다 지켜주고, 자산을 모아주고, 불려준다고 항상 얘기했다. 그걸 믿고 살았던 박수홍은 뒤늦게 자신의 통장과 자산 상황을 확인했을 때 다 형, 형수, 그의 자식들 이름으로 돼 있는 것을 확인했다"며 "계약금 포함 출연료 미지급액이 백억이 넘고, 지금 그들은 도망간 상황"이라고 털어놓았다.
방송인 박수홍. /텐아시아DB
방송인 박수홍. /텐아시아DB
논란이 거세지자, 박수홍은 지난달 29일 SNS를 통해 해당 의혹을 인정했다. 그는 상황을 바로잡기 위해 친형과 대화를 요청했지만, 오랜 기간 동안 답변을 받지 못했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현재는 그동안 벌어진 일들에 대한 객관적인 자료를 확보하고, 다시 한번 대화를 요청한 상태다. 마지막 요청이기에 이에도 응하지 않는다면 나는 더이상 그들을 가족으로 볼 수 없을 것"이라면서 "부모님은 최근까지 이런 분쟁이 있었다는 사실을 전혀 알지 못했다. 부모님에 대한 무분별한 비난과 억측은 멈춰주길 진심으로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후 박수홍과 친분이 두터운 동료 연예인들이 발 벗고 나섰다. 앞서 손헌수를 비롯해 김인석 등이 SNS를 통해 직접 입을 열며 도움을 요청해 화제를 모았다. 다음은 MC딩동 인스타그램 전문이다.진행의 품격을알려주신 형님!
MC는 잘 웃어야된다는걸 알려준형님!

언제, 어디서,어떻해, 만나도 살뜰히...
잘~챙겨주시는 형님!

형님! 미소잃지마시고 힘내세요 응원합니다.

함께해요 딩동~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