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일, 획기적인 기획으로 행사 준비
드라이브스루 방식으로 진행해 '눈길'
코로나19도 막지 못한 팬 사랑
양준일 팬사인회/ 사진= 양준일 인스타그램
양준일 팬사인회/ 사진= 양준일 인스타그램


가수 양준일이 이색적인 팬 사인회를 개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코로나19 여파로 팬들과 만나기 어려워지자 양준일은 '드라이브 스루' 팬 사인회를 열어 남다른 팬 사랑을 드러냈다.

양준일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세계 최초 드라이브 스루 팬 사인회를 했어요. 마스크를 쓰고 만났지만 서로 사랑하는 마음은 감출 수 없었죠"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마스크와 장갑을 단단히 착용한 채 팬들을 기다리고 있다. 이어진 사진에서 팬들은 차에서 내리지 않고 양준일과 거리를 둔 채 소통하고 있다. 양준일 역시 이들에게 건네 받은 플랜카드와 음반, 액자 등에 사인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가지 못해서 너무 아쉽다" "획기적인 기획이다" "이렇게라도 소통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지난해 JTBC '슈가맨3'에 출연해 큰 화제를 모은 양준일은 에세이 출간, 방송 출연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