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그룹 스트레이 키즈의 현진, 필릭스 화보. /사진제공=앳스타일
그룹 스트레이 키즈의 현진, 필릭스 화보. /사진제공=앳스타일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의 현진과 필릭스가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함께 생애 첫 뷰티 화보를 진행했다.

이번 화보에서 현진과 필릭스는 맑고 깨끗한 미소년의 분위기부터 상큼하고 청량한 분위기까지 매끄럽게 소화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두 사람은 ‘신인상 11관왕’을 기록한 것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현진은 “꿈만 같다. 좋게 봐줘서 감사하다”고 말했고, 필릭스는 “아직 배울 것도 많고 부족하다고 생각한다. 열심히 노력하겠다”며 포부를 다졌다.

현진(왼쪽), 필릭스 화보. /사진제공=앳스타일
현진(왼쪽), 필릭스 화보. /사진제공=앳스타일
스트레이 키즈는 미국 빌보드의 각종 차트에 진입한 것은 물론 텀블러가 선정한 ‘2019년 가장 인기 있는 K팝 그룹’ 2위를 기록했다. 두 사람은 “많은 선, 후배 뮤지션들이 길을 잘 닦아준 덕분”이라며 겸손함을 드러냈다. 이어 팬들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고마움을 표했다.

또한 현진과 펠릭스는 지난해 야심 차게 선보인 ‘Cle(클레)’ 시리즈 앨범이 ‘LEVANTER(레반터)’를 마지막으로 완결된 것에 대해 “시원섭섭한 마음이 공존한다”면서 “끝이 났다는 게 실감 나질 않는다. 2020년에도 스트레이 키즈만의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테니 많은 기대 부탁한다”고 전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