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 셔누,샤이니 태민,NCT 텐,인피니트 호야,블락비 유권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몬스타엑스 셔누,샤이니 태민,NCT 텐,인피니트 호야,블락비 유권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힛 더 스테이지’에 참여하는 아이돌 멤버들이 당찬 소감을 밝혔다.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63컨벤션 그랜드볼룸에서는 Mnet ‘힛 더 스테이지’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힛 더 스테이지’는 케이팝(K-POP) 스타와 전문 댄서가 한 팀을 이뤄 퍼포먼스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소녀시대 효연, 샤이니 태민, 씨스타 보라, 인피니트 호야, 블락비 유권, 몬스타엑스 셔누, 트와이스 모모, NCT U 텐 등이 나선다.

먼저 효연은 “많은 무대 경험을 바탕으로 한 화려한 무대 연출 , 다양한 장르로 멋있는 퍼포먼스를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태민은 “많은 스태프들과 출연자들이 준비한 무대”라며 “와닿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보라는 “새로운 도전이라는 생각으로 프로그램에 임하고 있다”고 기대를 높였다. 호야는 “짧은 시간에 가수, 댄서들과 열심히 무대 만들었으니까 재미있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밝혔다.

유권은 “모든 출연자들이 열과 성을 다해서 멋있는 무대를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셔누는 “영광스러운 분들과 함께하는 자리인 만큼 열심히 하겠다”고 전했다.

끝으로 모모와 텐은 “멋진 프로그램에 나오게 돼 영광이다”, “신인이지만 열심히 할 것”이라고 마무리 지었다.

‘힛 더 스테이지’는 오는 27일 오후 11시 Mnet과 tvN을 통해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