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지웅
허지웅


허지웅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의 허지웅이 녹화중 “애인이 생겼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허지웅은 최근 진행된 ‘마녀사냥’ 71회 녹화중 겨울철 수면방식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다가 갑자기 “새 애인이 생겼다”고 털어놨다.
좌중의 시선을 한 몸에 받은 허지웅은 이어 “새 애인의 정체는 찜질기”라고 말을 이어 비난을 들었다. 그런데도 허지웅은 “찜질기를 배 위에 올려놓고 복대를 차면 따뜻해져 기분이 좋다”며 흐믓한 미소까지 지어보였다.

이어 “다 좋은데 찜질기를 배에 차고 집안을 돌아다니다 거울을 보면 그 속에 비친 내 모습이 참 서글퍼보이긴 한다”고 독신남의 비애를 알려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마녀사냥’ 71회는 19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