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의 연애’ 박서준
‘마녀의 연애’ 박서준


‘마녀의 연애’ 박서준

tvN 월화드라마 ‘마녀의 연애’ 박서준이 힐링 연하남으로 변신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마녀의 연애’에서 윤동하(박서준)은 괴한 습격의 충격과 옛 연인에 대한 그리움을 떨치지 못한 반지연(엄정화)을 따뜻하게 감싸줬다. 이날 방송에서 윤동하는 반지연에게“온다 간다 말도 안하고 전화도 안 받고… 왜 자꾸 신경 쓰이게 해요”라는 고백을 했다. 또 윤동하는 김정도(전노민) 측근의 악행으로부터 반지연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반지연을 도와 김정도의 진실을 세상에 알렸다.

방송 말미 윤동하는 맞선을 보러 나간 반지연이 시간이 늦도록 들어오지 않자 안절부절하며 질투를 하는 모습으로 귀여운 매력을 보였다.

박서준은 출연 작품마다 상대 배우와 완벽한 케미를 보인만큼 ‘마녀의 연애’에서도 엄정화와 나이차가 무색한 환상의 호흡을 선보였다. 박서준은 윤동하의 듬직함부터 넉살 좋은 미소, 폭풍 질투까지 감추지 않는 순수한 매력을 표현하며 여성 시청자들의 인기를 얻고 있다.

‘마녀의 연애’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tvN 월화드라마 ‘마녀의 연애’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