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TEN 인터뷰] 노지훈 "김정수의 '당신', '미스터트롯' 탈락 각오하고 선택"

    [TEN 인터뷰] 노지훈 "김정수의 '당신', '미스터트롯' 탈락 각오하고 선택"

    [텐아시아=우빈 기자] “‘미스터트롯’으로 노지훈의 트로트 일부를 보여드린 것 같아요. 경연이기 때문에 순위도 중요했지만, 저는 제가 할 수 있는 트로트를 보여드리고 싶었어요. 취향을 타지 않고 전 연령층을 아우를 수 있는 트로트를 하고 싶었거든요. 앞으로도 흔들리지 않고 뚝심 있게 노지훈의 트로트를 들려드리겠습니다.” 노지훈이 TV조선 ‘미스터트롯’을 통해 자신만의 매력이 묻...

  • [TEN 인터뷰] '스토브리그' 박은빈 "시즌2? 즐거운 추억 또 남기고 싶어요"

    [TEN 인터뷰] '스토브리그' 박은빈 "시즌2? 즐거운 추억 또 남기고 싶어요"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배우 박은빈의 뜨거운 연기 열정이 빛을 발했다. 지난 14일 19.1%의 시청률로 종영한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다. 극 중 국내 프로 야구팀 드림즈의 운영팀장 이세영 역으로 열연한 그는 당차면서도 거침없는 화법으로 통쾌함을 선사했다. 올해로 데뷔 23년 차에 접어든 박은빈에게 스포츠 드라마는 새로운 도전이었다. 야구에 대한 지식이 부족했을뿐더러 최연소 여성 운영팀장이라는 설정은 선례가 없...

  • [텐스타] 'TEN Star 커버스토리' 로켓펀치 "우리는 올 센터 그룹“

    [텐스타] 'TEN Star 커버스토리' 로켓펀치 "우리는 올 센터 그룹“

    [텐아시아=우빈 기자] ‘지루한 세상에 날리는 신선한 한 방의 펀치’. 그룹 로켓펀치를 표현하는데 이보다 더 완벽한 말은 없을 것이다. 지난해 8월 ‘빔밤붐’으로 데뷔한 로켓펀치는 인피니트, 러블리즈, 골든차일드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가 러블리즈 이후 5년 만에 내놓은 걸그룹. 연희, 쥬리, 수윤, 소희, 윤경, 다현 여섯 멤버는 오랜 시간을 공들여 탄생한 걸그룹답게 비주얼, 실력, 매력 등 빠지는...

  • [TEN 인터뷰] '지푸라기' 신현빈 “불행한 캐릭터 연기...전도연 있어 외롭지 않았죠”

    [TEN 인터뷰] '지푸라기' 신현빈 “불행한 캐릭터 연기...전도연 있어 외롭지 않았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다양한 인물이 나오는데도 한 인물에게로 치우치지 않고 누구 한 명도 소외되지 않아요. 영화가 끝나면 캐릭터들 한 명 한 명이 다 기억에 남을 겁니다. 많은 캐릭터, 독특한 구성은 관객들이 영화가 복잡하다고 느낄 수도 있는 요소인데 이 영화는 명료해요.” 지난 19일 개봉한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에 미란 역으로 출연한 배우 신현빈은 영화를 이렇게 소개했다. 미란은 사기로 생긴 빚 때문에 가정이 무너지...

  • [TEN 인터뷰] '기생충' 곽신애 대표 “할리우드서 봉준호 인기? 현빈 저리가라 수준”

    [TEN 인터뷰] '기생충' 곽신애 대표 “할리우드서 봉준호 인기? 현빈 저리가라 수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지니어스(Genius)' '언빌리버블(Unbelievable)' 할리우드에서 다들 그 말만 하더라고요. 저는 '땡큐 쏘 머치(Thank You So Much)'라고만 했죠. 하하.” 아카데미 4관왕의 기록을 세운 영화 '기생충'의 제작자 곽신애 바른손이앤에이 대표는 오스카 캠페인을 돌아보며 이렇게 말했다. '기생충'은 감히 상상하기도 힘들었던 새로운 역사를 써냈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고상인 작품상을...

  • [TEN 인터뷰] '스토브리그' 채종협 “유민호? 열정적인 모습이 저와 닮았죠”

    [TEN 인터뷰] '스토브리그' 채종협 “유민호? 열정적인 모습이 저와 닮았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배우 채종협이 안방 데뷔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난 14일 종영한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를 통해서다. 극 중 드림즈의 투수 유망주 유민호 역으로 열연한 그는 신예답지 않은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주목받았다. 남아공에서의 모델 활동을 시작으로 웹드라마 ‘흔들린 사이다’ ‘오늘도 무사히’ ‘루머’ 등을 통해 차근차근 연기력을 쌓아...

  • [TEN 인터뷰] '사랑의 불시착' 김정현, “현빈·손예진 핑크빛 기류? 멋있었다"

    [TEN 인터뷰] '사랑의 불시착' 김정현, “현빈·손예진 핑크빛 기류? 멋있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이 역대 tvN 최고 시청률인 21.7%(닐슨코리아 기준)을 기록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분단 국가라는 특수성을 초월한 사랑의 애틋함이 시청자들에게 통한 것이다. 특히 최종회에선 리정혁(현빈 분)과 윤세리(손예진 분)의 해피엔딩과 서단(서지혜 분)과 구승준(김정현 분)의 이루지 못한 사랑이 대비를 이루며 더욱 깊은 여운을 자아냈다. 서단을 향한 순애보를 열연하며 몰입을 높인 배우 김...

  • [TEN 인터뷰] 드림캐쳐 "다른 걸그룹 질투할 겨를 없어요, 팀 알려야죠"

    [TEN 인터뷰] 드림캐쳐 "다른 걸그룹 질투할 겨를 없어요, 팀 알려야죠"

    [텐아시아=우빈 기자] “드림캐쳐는 성장했어요. 우리의 세계관을 깊이 있는 무대로 표현할 수 있고 퍼포먼스에 우리의 생각을 펼칠 수 있게 됐어요. 세고 강렬한 콘셉트로 정해진 채 데뷔했지만, 청순하고 맑은 콘셉트를 바라진 않아요. 오히려 드림캐쳐니까 할 수 있는 것들이 많은 것 같아서 만족해요.” 그룹 드림캐쳐가 ‘악몽’에서 깨어나 새로운 세계를 그린다. 이들은 反(반) 이상향’이라는 의...

  • [TEN 인터뷰] '간택' 도상우 “봉준호 감독 같은 거장과 영화 찍는 게 꿈이에요”

    [TEN 인터뷰] '간택' 도상우 “봉준호 감독 같은 거장과 영화 찍는 게 꿈이에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마지막회를 보고 기분이 묘했어요. 애정을 갖고 임한 작품이라 배우들, 스태프들이 오래 기억에 남고 많이 그리울 것 같아요.” TV조선 역대 드라마 중 최고 시청률 6.3%로 종영한 '간택-여인들의 전쟁'(이하 '간택')에 출연한 배우 도상우는 이렇게 말했다. 앞서 배우들은 시청률 7.0%를 넘겨 포상휴가를 가겠다는 목표도 세웠다. 도상우는 “시청률 때문이 아니라 너무나 돈독하게 지낸 팀과 함께 여행가면 얼마나 재밌...

  • [TEN 인터뷰] '간택' 이화겸 “진세연 덕에 '소통하는 연기' 배웠어요”

    [TEN 인터뷰] '간택' 이화겸 “진세연 덕에 '소통하는 연기' 배웠어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첫 사극의 꿈을 좋은 배우들, 좋은 스태프들과 같이 이루게 돼 기뻐요. 김송이라는 매력적인 캐릭터도 만났어요. 시청자들에게 배우로서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었던 감사한 드라마에요.” 배우 이화겸은 최근 종영한 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이하 '간택')이 자신에게 이 같은 의미라고 말했다. 이화겸은 이 드라마에서 권력을 갖기 위해 중전 간택에 참여한 김송이 역으로 열연했다. '간택'의 마지막회 시청률은 6.3%...

  • [TEN 인터뷰] '스토브리그' 조한선 "죽기 살기로 연기···과몰입할 만큼 재밌는 경험이었죠"

    [TEN 인터뷰] '스토브리그' 조한선 "죽기 살기로 연기···과몰입할 만큼 재밌는 경험이었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배우 조한선이 데뷔 19년 만에 터닝 포인트를 맞았다. 지난 14일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를 통해서다. 극 중 드림즈의 4번 타자 임동규 역으로 열연한 그는 투박하면서도 강렬한 카리스마로 몰입도를 높였다. 특별 출연이 무색할 만큼 짧은 등장에도 묵직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그동안 안방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힌 그이지만, 뚜렷한 대표작이 없어 한계에 도달한 상황이었다....

  • [TEN 인터뷰] 범진 "'진주 친동생' 부담無…누나 이길 자신있어요"

    [TEN 인터뷰] 범진 "'진주 친동생' 부담無…누나 이길 자신있어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저는 ‘음악 금수저’잖아요.” 신인 가수 범진이 활짝 웃으면서 이같이 말했다. 2016년 MBC ‘듀엣가요제’에 출연하면서 가창력을 인정받은 그는 ‘난 괜찮아’로 열풍을 몰고 온 가수 진주의 친동생이다. 2018년 MBC 드라마 ‘부잣집 아들’의 OST에 참여한데 이어 지난해 디지털 싱글 ‘후회&#...

  • [TEN 인터뷰] '지푸라기' 전도연 “칸의 여왕→흥행 퀸·아카데미도 꿈꿀래요”

    [TEN 인터뷰] '지푸라기' 전도연 “칸의 여왕→흥행 퀸·아카데미도 꿈꿀래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무것도 하지말자, 이번에는 그 생각으로 연기했어요.” 눈빛과 분위기만으로 스크린을 장악하는 배우 전도연이 오는 19일 개봉하는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하 '지푸라기')로 돌아온다. 전도연은 이 영화에서 새 삶을 살고 싶은 술집 사장 연희 역을 맡았다. 전도연은 강렬한 카리스마를 갖고 있는 캐릭터,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한 인물들의 갈등이 얽히는 상황과 관련해 “뭔가 더 하려고 하면 부담스러울 것...

  • [힙합 나우(46)] 메이스원더, 오벨리스크를 꿈꾸며

    [힙합 나우(46)] 메이스원더, 오벨리스크를 꿈꾸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래퍼 메이스원더를 알게된 것은 유튜버 핫바리(구 스탑환)의 느닷없는 영상을 보고나서였다. 평소 '자존감이 낮은 당신을 위한 영상''강한 사람이 되는 방법' 등의 '하우 투(How To)' 영상을 주로 올렸던 유튜버라 '아무생각 없이 옥상에서 노래 듣는 나'란 영상은 새로웠다. 그런데 더 놀라웠던 배경음악에 담긴 감성이었다. 배경 음악이 메이스원더의 '알레르기(Alone)'란 곡이었다. '알레르기'는 영상에 담긴 서울...

  • [TEN 인터뷰] KARD "상상 속 동물 같이 신기한 그룹 아니에요"

    [TEN 인터뷰] KARD "상상 속 동물 같이 신기한 그룹 아니에요"

    [텐아시아=우빈 기자] “혼성그룹이고 해외에서 더 인기 있어서 상상 속 그룹으로 아시는데, 저희 상상 속에만 있는 그룹 아니에요. 신기하게만 보셔서 이번에는 좀 더 친근한 모습으로 다가가려고요. 섹시하면서도 성숙한 KARD의 색깔, 그 안에서 느껴지는 여유로 조금 달라진 KARD를 확실하게 보여드릴게요.” 그룹 KARD가 화려하고 섹시한 ‘KARD만의 색깔’로 돌아왔다. KARD는 12일 오후 6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