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과 첫 만남
수준 높은 퍼포먼스·라이브 예고
권은비 /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권은비 /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권은비가 첫 단독 콘서트로 팬들과 직접 만난다.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9일 오후 2시 공식 SNS를 통해 '2022 권은비 퍼스트 콘서트 '시크릿 도어스'(2022 KWON EUN BI 1st CONCERT 'Secret Doors')'(이하 '시크릿 도어스') 개최를 알렸다.

공개된 공지에 따르면 권은비는 오는 6월 18일과 19일 양일간 서울 광진구 군자동 세종대학교 대양홀에서 첫 번째 단독 콘서트 '시크릿 도어스'를 연다.

'시크릿 도어스'는 권은비가 지난해 8월 솔로 아티스트로 데뷔한 후 약 1년 만에 개최하는 단독 콘서트다.

특히 이번 단독 콘서트 이름인 '시크릿 도어스'는 '권은비와 팬들이 함께 여는 비밀의 문'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첫 앨범 '도어'를 통해 솔로 가수로 가요계의 문을 화려하게 연 권은비와 팬들의 의미 있는 첫 만남에 기대가 커진다.

권은비는 완성도 높은 퍼포먼스와 라이브로 환상적인 공연을 선사해 팬들과의 추억을 만들 예정이다.

권은비의 첫 번째 단독 콘서트는 오는 13일 오후 8시 인터파티크티켓을 통해 팬클럽 선 예매가 진행되며, 일반 예매는 16일 오후 8시부터 가능하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