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엔하이픈, 무결점 비주얼·무결점 칼군무의 'Blessed-Cursed'


그룹 엔하이픈(ENHYPEN)이 엔하이픈표 매력으로 꽉 채워 컴백했다.

엔하이픈은 10일 오후 정규 1집 리패키지 앨범 '디멘션 : 앤서 (DIMENSION : ANSWER)'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컴백을 알렸다.

이번 앨범은 지난해 10월 발매한 '디멘션 : 딜레마(DIMENSION : DILEMMA)' 이후 3개월 만에 내는 앨범. 전작이 어떤 욕망을 좇을지 쉽게 결정할 수 없는 딜레마에 빠진 감정을 노래했다면 '디멘션 : 앤서'는 답을 찾는 이야기다.

이날 성훈은 "'디멘션 : 딜레마'가 데뷔 후 내놓는 첫 정규앨범이라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 사랑에 힘입어 이번 리패키지 활동에서는 더 멋있고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자신했다.
[종합] 엔하이픈, 무결점 비주얼·무결점 칼군무의 'Blessed-Cursed'
'어떻게 살아야 하지? 나는 대체 누구지?'라는 고민을 시작했고 세상이 틀렸음을 깨달았다. 이처럼 세상에 대해 의문과 불신을 갖게 되면서 사회가 정해 놓은 정답을 따르지 않고, '우리만의 정답'을 찾아가기로 결심한 소년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타이틀곡은 'Blessed-Cursed(블레스드-커스드)'. 힙합과 1970년대 하드 록 장르가 결합된 하이브리드 힙합 장르. 자신을 둘러싼 조건들과 세상들의 질서가 축복(Blessed)이 아니라 저주(Cursed)임을 깨달은 소년들이 이것들이 축복이든 저주든 더 이상 이 굴레에 스스로를 가두지 않고 자신들의 삶은 알아서 하겠다고, 더 이상 참견하지 말라고 외치는 내용이다.

제이는 "엔하이픈다운 모습이라고 생각한다. 지난 앨범에선 청량한 모습으로 새로운 매력을 보여드렸다면 'Blessed-Cursed'는 강렬하고 멋있다. 엔하이픈다운 모습"이라고 강조했다.
[종합] 엔하이픈, 무결점 비주얼·무결점 칼군무의 'Blessed-Cursed'
'Blessed-Cursed'는 강렬한 동작과 복잡하고 다양한 동선, 칼군무가 포인트. 정원은 "'Blessed-Cursed'는 엔하이픈표 무결점 칼군무다. 방탄소년단 선배님이 칼군무를 하시기 때문에 방탄소년단 선배님 영상도 많이 참고했다. 칼군무 퍼포먼스로 인정받는 그룹이 됐으면 좋겠다"며 웃었다.

성훈은 "한 번 추고나면 정말 힘들었다. 연습할 때 배로 더 준비했다. 체력 관리에 힘을 썼다"고 말했다. 정원 역시 "우리가 했던 안무 중 많은 체력을 요하는 안무다. 처음부터 끝까지 체력이 떨어지지 않도록 완급 조절에 신경을 썼다"고 밝혔다.
[종합] 엔하이픈, 무결점 비주얼·무결점 칼군무의 'Blessed-Cursed'
엔하이픈이라는 그룹을 더 많이 알리는 것이 목표. 멤버들은 "개인으로도 팀으로도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며 "올해는 더 많은 팬들 앞에서 팬들의 함성 속에서 공연하는 게 목표"라고 말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