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빅히트 뮤직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그룹 방탄소년단이 글로벌 히트송 'Butter'로 2021년 최고의 음반 타이틀을 안았다.

19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버라이어티(Variety)가 발표한 '2021 히트메이커(Hitmakers)' 명단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올해의 음반(Record of the Year)'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버라이어티는 방탄소년단의 수상 소식을 전하며 "지난 5월 발표된 'Butter'는 전 세계에 돌풍을 일으켰다. 방탄소년단 멤버 RM을 비롯해 작사, 작곡에 참여한 이들은 완벽한 히트작을 만들었다"고 소개했다.

방탄소년단은 2019년 버라이어티 히트메이커'에서 '올해의 그룹(Group of the Year)'으로 선정된 바 있다.

'히트메이커'는 한 해 동안 가장 큰 인기를 얻은 노래를 제작하는 데 기여한 뮤지션들을 선정하는 행사로, '2021 히트메이커'는 오는 12월 4일 개최된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21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시어터(Microsoft Theater)에서 열리는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 참석해 퍼포먼스를 펼칠 예정이다. 이들은 올해 시상식에서 '아티스트 오브 더 이어(Artist of the Year)', '페이보릿 팝 듀오/그룹(Favorite Pop Duo or Group)', '페이보릿 팝송(Favorite Pop Song/Butter)' 등 3개 부문 수상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