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의 네 번째 월드투어의 첫 개최지인 서울 공연 티켓 예매 시작일이 공지됐다.

17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트와이스는 오는 2021년 12월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서울 송파구 KSPO DOME(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트와이스 네 번째 월드투어 쓰리(TWICE 4TH WORLD TOUR Ⅲ)'를 개최하고 새 월드투어의 화려한 서막을 올린다.

앞서 공식 SNS 채널에 공연 포스터를 공개하고 투어 플랜을 발표한 뒤 티켓 오픈 공지를 게재했다. 이번 콘서트의 티켓 예매는 YES24에서 가능하며 29일 오후 8시 팬클럽 원스(ONCE) 3기 캔디(CANDY) 회원과 12월 1일 오후 8시 젤리(JELLY) 회원을 대상으로 선예매를 진행한다. 이어 12월 3일 오후 8시에는 일반 예매가 열린다.

서울 공연의 마지막 날인 12월 26일 공연은 네이버 브이 라이브(V LIVE) 비욘드 라이브(Beyond LIVE) 채널에서 온라인 생중계될 예정이다. 트와이스는 서울의 마지막 공연을 오프라인과 온라인에서 동시 진행하고 전 세계 팬들에게 잊지 못할 연말 추억을 선물한다.

트와이스의 'TWICE 4TH WORLD TOUR Ⅲ'는 전 세계 16개 도시 25회 공연 규모의 '트와이스 월드투어 2019 '트와이스라이츠(TWICE WORLD TOUR 2019 TWICELIGHTS)' 이후 약 1년 10개월 만에 열리는 공식적인 대면 단독 콘서트로 의미를 갖는다.

서울을 시작으로 트와이스는 2022년 2월 16일 로스앤젤레스, 18일 오클랜드, 22일 댈러스, 24일 애틀랜타, 26일 뉴욕 등 미국 5개 도시에서 공연을 펼친다. 향후 콘서트 개최 지역을 추가로 발표하고 오랜 시간 만나지 못했던 팬들과 아쉬움을 달래며 꿈같은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한편 트와이스는 지난 12일 정규 3집 '포뮬러 오브 러브: O+T=<3(Formula of Love: O+T=<3)'와 타이틀곡 '사이언티스트(SCIENTIST)'를 발매했다.

강민경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