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 'Lover Like Me' 국내외 차트 상위권…더 커진 'ALPHA' 기대감


가수 CL의 두 번째 싱글 ‘Lover Like Me’가 국내외 차트 상위권에 오르며 좋은 평가를 이어가고 있다.

29일 오후 공개된 CL의 ‘Lover Like Me’는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캄보디아, 포르투갈, 싱가포르, 베트남 등 4개 지역에서 1위, 사우디아라비아, 필리핀, 태국, 체코, 바레인, 말레이시아, 에스토니아, 스웨덴, 브라질, 아르헨티나 등에서 14개 지역에서 TOP10 안에 진입했다.

특히 국내에서는 가사가 대부분 영어임에도 벅스 실시간 차트 1위를 비롯해 멜론 최신곡 차트 상위권에 진입, 국내외에서 골고루 사랑받고 있다.

‘Lover Like Me’는 자신감 넘치는 가사와 파워풀하면서도 섬세한 CL의 보컬, 전매특허 쫄깃한 래핑이 조화를 이루는 곡으로 팝스타 앤 마리가 참여해 화제를 모았다.

뮤직비디오 또한 비디오 신시사이저를 활용한 실험적인 연출과 아티스틱한 장면들로 높은 완성도를 보이고 있으며, 공개 20시간여 만에200만뷰 돌파를 앞두고 있는 등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CL은 음원 발표 당일 "이번 앨범 만드는 것 자체가 재미있는 에피소드입니다”라고 소개하며 “’ALPHA’앨범 나올 때는 음악방송할 예정이니 그때까지 ‘Lover Like Me’ 많이 즐겨주세요"라고 전했다.

또한 2NE1 멤버들의 반응을 묻는 질문에 “멤버들이 오늘도 연락 왔다. ‘SPICY’춤도 따라 해서 보내주고 항상 응원해 줘서 고마운 멤버들”이라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CL의 첫 정규앨범 ‘ALPHA’는 10월 전격 공개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