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빅히트뮤직
/사진 = 빅히트뮤직


그룹 방탄소년단 뷔가 청춘의 영화의 한 장면처럼 빛나는 청량한 모습으로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방탄소년단은 30일 0시, 오는 7월 9일 발매예정인 싱글 CD ‘Butter’(버터) 세 번째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아지트’와 ‘머그샷’에 콘셉트에 이어 이번에는 주유소를 배경으로 세차에 나선 일곱 멤버의 다양한 모습이 그려졌다.

첫 번째 사진에서 뷔는 차안에서 편안한 자세로 앉아 그윽한 눈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만화 주인공의 실사판 같은 잘생긴 얼굴은 감탄조차 잊게 만든다. 짧은 흑발에 흰색 티셔츠를 입은 뷔는 한여름의 더위를 식히는 청량감을 주는 청순한 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진 = 빅히트뮤직
/사진 = 빅히트뮤직
또 다른 사진에서는 뷔는 호스에서 뿜어져 나오는 시원한 물보라 사이에서 장난기 가득한 미소를 지어 반전 매력을 뽐냈다.

뷔는 성형외과 전문의들이 인정하는 황금비율의 정석미남으로 잘 알려져 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