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블리처스 "경쟁보단 개성으로 승부"…'본섹돌' 수식어 꿰차나 [종힙]


"무대에 섰을 때 가장 섹시한 아이돌이 되겠습니다!"

신인 보이그룹 블리처스가 12일 오후 데뷔 앨범 '체크-인(CHECK-IN)'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가요계 출사표를 던졌다.

블리처스는 '프로듀스X101'에 출연해 유명한 진화를 필두로 크리스, 우주, 주한, 고유, 샤, 루탄 등이 속한 7인조 보이그룹. '우리의 음악과 춤으로 세상을 향해 돌진하겠다'는 뜻을 품고 있다.

'체크-인'이라는 앨범명은 버스나 비행기에 처음 올라타는 순간, 여행지에서 호텔에 처음 들어서는 순간처럼 블리처스가 '팬들을 만나기 위해 설레는 여행을 곧 시작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이날 진화는 "우리의 처음을 지켜봐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 열심히 할 테니 기대 많이 해주셨으면 좋겠다"며 "데뷔를 하기 전부터 팬들께서 응원해주시고 기다려주셨다. 기다려준 것에 대한 보답을 해드리는 게 이번 활동의 목표"라고 밝혔다.
'데뷔' 블리처스 "경쟁보단 개성으로 승부"…'본섹돌' 수식어 꿰차나 [종힙]
타이틀곡은 '브리드 어게인(Breathe Again)'이다. 1990년~2000년대 힙합 스타일을 재해석한 노래로 드럼 비트와 강렬한 기타 사운드가 10~20대에는 신선함을, 30대 이상의 팬들에게는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블리처스는 '브리드 어게인'에 우리가 그 어느 때보다 멀어져 있지만, 반드시 다시 만나 같은 공간에서 마음껏 숨 쉬며 실컷 뛰노는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가고자 하는 모든 사람의 염원을 가사로 표현했다.

진화는 '브리드 어게인' 안무에 많은 아이디어를 냈다고. 진화는 "안무를 만들었다기 보다는 많은 분들이 따라하기 쉬웠으면 해서 많은 의견을 냈다"고 말했다.
'데뷔' 블리처스 "경쟁보단 개성으로 승부"…'본섹돌' 수식어 꿰차나 [종힙]

멤버들은 팀의 강점 및 매력을 단단한 마음가짐으로 뽑았다. 샤는 "어제보다 나은 오늘, 오늘보다 나은 내일을 만들기 위해 행동으로 보여드리자는 마음이 우리의 강점인 것 같다"고 밝혔다.

현재 가요계는 4세대 아이돌을 이끌어가고 있다. 4세대 아이돌 전쟁 속 블리처스는 자신들만의 개성으로 승부하고 싶다고 했다. 주한은 "우리가 어떻게 감히 경쟁을 한다고 생각하겠나. 각자의 개성과 매력이 있는 것처럼 우리만의 매력으로 승부할 것"이라 자신했다.

패기 넘치는 블리처스답게 듣고 싶은 수식어도 확실했다. 루탄은 "'본섹돌'이라는 말을 생각해봤다"며 "평소에는 어리바리하고 부족해보이지만 본업을 할 때는 섹시한 아이돌로 인정받고 싶다는 생각에서 '본섹돌'이라고 지었다"고 설명했다.

진화는 "소소하지만 엄청난 목표가 있다면, 거리를 걷다가 뜻밖의 장소에서 우리의 노래를 듣는 게 우리의 목표다. 앞으로도 블리처스가 세상에 보여드릴 음악과 춤은 우리가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나 꿈을 표현하는 모습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