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임영웅


가수 임영웅이 '2020 지니 뮤직 어워드'에서 2관왕에 올랐다.

최근 지니뮤직 홈페이지에는 '2020 지니 뮤직 어워드' 수상자들의 수상 소감이 게재됐다.

임영웅은 '2020 지니 뮤직 어워드'에서 올해의 가수, '이제 나만 믿어요'로 트롯 부문상을 수상하며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공개된 수상 소감 속 임영웅은 후드와 안경을 쓰고 평소보다 어리고 귀여운 모습. 임영웅은 "지니에서 올해의 가수상, 트롯 부문에서 수상하게 됐다"며 "12월 한 달간 여러분들의 투표로 이렇게 상 받게 됐다. 정말 감사하다. 상이 진짜 예쁘다"고 말했다.
임영웅 '2020 지니 뮤직 어워드' 2관왕 "영웅시대 덕분...기적 같아요"
임영웅은 "팬 여러분 덕분에 좋은 상 받게 되어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이어 "2020년 한 해 트롯이 큰 사랑을 받으면서 기적 같은 일들이 많이 일어나고 있는데 2021년에도 여러분들께 좋은 노래. 올 한 해도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바라겠다"며 임영웅을 대표하는 건행을 외쳐 미소를 자아냈다.

임영웅은 앞서 열린 '2020 가온차트 어워즈'에서 팬들의 100% 투표로 이루어지는 '뮤빗 글로벌 초이스상' 1위에 올랐다. 또 '제35회 골든디스크어워즈'에서 베스트 트로트 상을 수상하는 등 지난해의 임영웅의 해로 장식하고 2021년도 임영웅의 해로 열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