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KOZ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KOZ엔터테인먼트


뮤지션 다운(Dvwn)이 신곡 '자유비행'의 스케줄러를 공개하고, 본격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소속사 KOZ엔터테인먼트는 5일 공식 SNS를 통해 다운의 디지털 싱글 '자유비행' 컴백 스케줄러를 선보였다.

공개된 스케줄러에 따르면, 다운은 리릭 포스터를 시작으로 뮤직비디오 티저, 뮤직비디오 스틸 이미지, 아트워크 등 다양한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특히 고요한 분위기 속 정성스레 고이 접은 수많은 종이비행기 사이, 그 모습을 바라보는 의문의 인물이 등장해 신곡 '자유비행'을 향한 궁금증을 높인다.

다운은 12일 디지털 싱글 '자유비행'을 발표하고 컴백한다. '자유비행'은 다운이 2021년 새해 처음으로 발표하는 노래이자 지난 6월 '새벽 제세동 Vol.3-콘크리트' 이후 7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곡으로, 한층 깊어진 다운만의 감성과 목소리로 리스너들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또한 '자유비행' 뮤직비디오에는 배우 박신혜가 여자 주인공으로 지원사격에 나서며 곡의 몰입도를 최고로 끌어올릴 전망이어서 기대를 더한다.

다운의 새 싱글 '자유비행'은 12일 첫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