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세한 열연 비결
촬영장 초집중
"더욱 깊고 뭉클"
'오! 주인님' 사진 = 넘버쓰리픽쳐스 제공
'오! 주인님' 사진 = 넘버쓰리픽쳐스 제공


'오! 주인님' 이민기, 나나, 강민혁의 집중 모먼트가 공개됐다.

MBC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극본 조진국 연출 오다영)이 중반부에 접어들었다. 까칠하지만 귀여운 남자 한비수(이민기 분)는 자신을 변화시킨 여자 오주인(나나 분)에게 사랑을 고백했다. 오주인은 자신을 위로해준 한비수의 뺨에 입을 맞췄다. 그리고 오주인을 바라보는 또 다른 남자 정유진(강민혁 분)이 등장, 로맨스에 긴장감을 불어넣고 있다.

열혈 시청자들이 꼽은 '오! 주인님'의 가장 큰 매력은 설렘과 따뜻함을 넘나드는, 때로는 귀엽고 때로는 애틋한 로맨스이다. 사랑이라는 감정이 얼마나 특별하고 소중한 것인지를 느끼게 해 준다는 것. 그리고 이것이 시청자에게 효과적으로 전달될 수 있었던 것은 이민기, 나나, 강민혁 등 배우들의 섬세하고 매력적인 연기 덕분이다.

이런 가운데 10일 '오! 주인님' 제작진은 촬영 현장에서 포착된 이민기, 나나, 강민혁 세 배우의 집중 모먼트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잠시 카메라가 쉬는 틈을 타 대본에 집중한 이민기와 강민혁, 진지한 눈빛으로 모니터를 하는가 하면, 촬영을 앞두고 홀로 조용히 감정을 추스르는 나나, 제작진과 장면에 대해 깊이 있게 상의하는 이민기와 나나 등. 찰나를 포착한 사진만으로도 세 배우의 집중력과 작품을 향한 애정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이에 대해 '오! 주인님' 제작진은 "우리 드라마는 뻔한 로맨스가 아니다. 남녀 주인공이 알콩 달콩 사랑하는 모습만 밝게 담아내는 드라마가 아니다. 중반부에 접어들며 세 남녀를 둘러싼 더욱 깊고 뭉클한 이야기들이 펼쳐진다. 이민기, 나나, 강민혁 세 배우는 이 같은 '오! 주인님'만의 스토리를 표현하기 위해 매 장면 최선을 다해 집중하며 촬영한다. 세 배우의 노력이 빛날 '오! 주인님'에 많은 애정과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오! 주인님'은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20분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