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루카', 내달 1일 첫 방송
김래원X이다희X김성오 출연
이다희 "장르물에 도전하고 싶었다"
배우 이다희가 27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월화드라마 '루카: 더 비기닝'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이다희가 27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월화드라마 '루카: 더 비기닝'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이다희가 tvN 새 월화드라마 '루카: 더 비기닝'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관해 "안 할 이유가 없었다"고 밝혔다.

27일 오후 '루카: 더 비기닝'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김홍선 감독과 배우 김래원, 이다희, 김성오가 참석했다.

'루카: 더 비기닝'은 특별한 능력 때문에 세상에 쫓기게 된 지오(김래원 분)가 그의 모습을 기억하는 강력반 형사 구름(이다희 분)과 함께 거대한 음모에 맞서는 이야기를 담은 액션물이다.

드라마 '보이스1', '손 the guest' 등 독보적인 연출력을 펼쳐온 김홍선 감독과 KBS2 드라마 '추노', 영화 '해적' 등 장르를 넘나들며 사랑받아온 천성일 작가, '베테랑', '베를린', '도둑들' 등 국내 영화계에서 내로라하는 최영환 촬영감독이 의기투합했다.

이날 이다희는 "장르물에 도전하고 싶었는데, 마침 기회가 닿았다"며 "감독님이 장르물의 대가이고, 작가님도 워낙 대단해서 오히려 하고 싶었다"고 전했다.

이어 "그 외 전혀 손색없는 배우들이 작품에 나와서 '내가 제일 부족하지 않나?'라는 생각이 들 만큼 너무나 좋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루카: 더 비기닝'은 내달 1일 밤 9시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