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풍문쇼’ / 사진제공=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풍문쇼’ / 사진제공=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풍문으로 들었쇼’에서 싱글 여배우의 은밀한 사생활을 조명한다.

12일 방송되는 채널A 밀착토크 프로그램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 ‘싱글 여배우의 은밀한 사생활’을 주제로 연예계 대표 골드 미스들이 아직 혼자인 진짜 이유에 대해 공개한다.

이날 녹화에서 화제가 된 건 공개 열애로 미녀와 야수 커플(?)의 새 역사를 쓴 배우 김혜수. 혼자서도 잘 살 것 같은 이미지와는 다르게 실제로는 김혜수가 국적 불문, 전 세대를 아우르는 문어발 열애를 한다는 풍문이 돈다고.

패널로 출연한 한 기자는 “나훈아 씨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은 사람이 국내 여자 연예인이고 글래머 몸매의 국내 여자 연예인 K양이라는 루머가 있었다”, “누리꾼들이 김혜수와 김선아를 거론하면서 루머가 일파만파로 퍼지게 되었다”라고 당시의 상황을 전했다. 이어 패널들은 두 연예인이 인정한 적은 없고 터무니없는 풍문이라며 루머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이에 ‘풍문쇼’ 패널은 김혜수 열애설의 둘러싼 여러 풍문과 비하인드스토리를 공개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풍문쇼’에서는 최고의 여배우들만 캐스팅된다는 ‘춘향’ 역할에 단번에 캐스팅되며 2세대 트로이카로 군림했던 장미희에 대한 풍문도 공개됐다.

‘풍문쇼’는 매주 월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