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SBS 방송
/사진 = SBS 방송


'펜트하우스2' 엄기준이 '둘리송'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3일 밤 전파를 탄 SBS '펜트하우스2 히든룸: 끝나지 않은 이야기'에서 주단태 역의 엄기준은 극 중 오윤희(유진)을 찾는 장면에서 부른 노래 '둘리송'에 대한 뒷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엄기준의 '둘리송' 신은 '노력이 가(歌)상' 부문 후보에 올랐다. 이와 관련 엄기준은 "저건 제 애드리브였다"라며 "처음엔 '꼭꼭 숨어라'를 부르자는 감독님 의견이 있었는데, 제 생각엔 둘리송이 더 재미있을 거 같아서 오케이를 받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해당 방송에서는 주단태는 자신의 비밀통로로 사라진 오윤희를 찾으러 가면서 "요리 보고, 저리 봐도, 알 수 없는 윤희~ 윤희"라는 노래를 불러 웃음을 자아낸 바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