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박은빈 /사진='2021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김소현, 박은빈 /사진='2021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소현과 박은빈이 '2021 KBS 연기대상'에서 인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2021 KBS 연기대상'이 개최됐다. 가수 성시경, 배우 김소현, 이도현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김소현과 박은빈이 인기상을 수상했다. 인기상은 시청자와 K드라마 팬들의 투표로 수상자가 가려졌다.

김소현은 "사실 받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하긴 했는데 받을 줄 몰랐다. 정말 감사드린다. 부족한 저를 많이 사랑해주시고 늘 응원해주시는 팬분들과 시청자분들 덕분에 받는 상이다. 앞으로 좋은 모습 보여서 사랑 받을 수 있는 예쁜 배우가 되겠다"고 밝혔다.

박은빈은 "예상하지 못했다. 제가 이 상을 받을 수 있게 된 게 저희 작품을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들 덕분이다. 전국에 계신 시청자분들도 감사드린다"며 "'연모'가 동시 방송을 전 세계에 했다. 전 세계 차트 3, 4위도 하고 계속 TOP 10에 들어 있는 것이 우리나라 사극이 전 세계에 사랑 받을 수 있다는 게 신기하고, 경이로운 경험을 했다"고 전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