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엘 코리아가 인기 유튜버, 인스타그램 인플루언서, 산부인과 전문의와 함께 여성 건강 관련 인식개선을 위한 ‘당연하지 않아’ 디지털 캠페인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9일 밝혔다.

‘당연하지 않아’ 캠페인은 여성의 올바른 피임, 건강한 월경을 돕기 위해 바이엘이 지난 해부터 진행하고 있는 활동이다. 특히 올해는 MZ 세대를 대상으로 안전한 피임법과 월경과다 및 자궁내막증 등을 효과적으로 알리기 위해 산부인과 전문의와 총 9인의 유튜버(이십세들, 디바걸스, 곽정은) 및 인스타그래머(그림비, 감자, 앙영, 김솜, 영지, 뱀비)와 협업해 지난 4월부터 7월까지 다양한 컨텐츠를 릴레이로 선보였다.

유튜버 ‘이십세들’과 ‘디바걸스’는 산부인과 전문의와 함께 평소 궁금했던 내용들에 대해 유쾌하고 솔직한 대화로 풀어냈고, 작가 겸 컨설턴트인 곽정은은 본인의 유튜브 채널인 ‘곽정은의 사생활’을 통해 월경과다에 대한 적극적 치료 필요성을 담백하게 전달했다. 또 인스타그램 웹툰에서는 피임에 대한 잘못된 상식, 올바른 피임법 등을 캐릭터와 만화적 구성을 통해 이해하기 쉽게 담아냈다.

‘이십세들’과 ‘곽정은의 사생활’ 유튜브 영상에서는 월경과다의 정의, 의심증상, 치료법 등이 자세히 소개됐다. 여성 건강에 대해 쉽고 재미있게 전달하는 유튜버 ‘디바걸스’ 편에서는 월경통으로 생각하고 참기 쉬운 자궁내막증의 원인, 대표적인 증상, 진단, 그리고 치료법에 대해 다루었다.
대학생이 말하는 피임에 대한 모든 것’ 편에서는 각 방법에 따라 성공률이 다르다는 점 등을 살펴보았다. 한 예로 경구약은 매일 일정한 시간에 규칙적으로 복용해야 실패율을 낮출 수 있다는 점이 지적되었다. 또한 성공률을 높이려면 한 가지 이상의 방법을 함께 사용하는 ‘이중 피임’이 도움이 된다.

“바이엘 코리아 여성건강사업부 진정기 총괄은 “올해 ‘당연하지 않아’ 캠페인은 MZ 세대에게 보다 효과적으로 올바른 피임과 여성의 건강한 월경에 대해 알리기 위해 다양한 인플루언서들과 협업했다" 고 말했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