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미주 "TMI 많을 것 같은 유재석, 매우 궁금…'TMI SHOW' 초대하고파"[일문일답]

    미주 "TMI 많을 것 같은 유재석, 매우 궁금…'TMI SHOW' 초대하고파"[일문일답]

    그룹 러블리즈 출신 미주가 첫 메인 MC를 맡게된 가운데, 'TMI SHOW'에 유재석을 초대하고 싶다고 밝혔다.9일 Mnet 'TMI SHOW'는 첫 방송을 앞두고 제작진과 MC 붐, 미주가 일문일답을 통해 놓치지 말아야 할 관전포인트를 짚었다.미주는 'TMI SHOW'를 통해 첫 메인 MC를 맡는다. 그는 "첫 MC여서 많이 긴장했는데, 역시 붐 선배님이 베테랑이어서 잘 이끌어줘서 찰떡 호흡이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이어 "축하한다고 주변에서 많이 전해줬다. 정준하, 하하 선배님도 제가 MC라서 'TMI SHOW'에 출연해 주셨다고 해 진심으로 축하해주신다는 것을 많이 느꼈다. 여기서 많이 경험하고 배워야겠다는 각오를 다졌다"고 덧붙였다.미주는 'TMI SHOW'에 초대하고 싶은 사람으로 유재석을 꼽았다. 그는 "유재석 선배님도 TMI가 많을 것 같다. 어떤 삶을 살까, 어떤 것을 즐겨할까 매우 궁금하기 때문에 초대해보고 싶다"고 설명했다.한편 'TMI SHOW'는 이날 첫 방송된다.  다음은 김지은 PD와 MC 붐, 미주의 일문일답김지은 PDQ. 'TMI SHOW'가 새로운 MC와 포맷으로 진화했다고 알렸는데, 가장 변화한 부분은? 그리고 그 의도는?A. 구성적으로 변화한 부분은 스타 개인에 집중한 차트를 다루는 것. 기존의 ‘TMI NEWS’는 연예계의 방대한 정보를 다뤘다면 ‘TMI SHOW’는 스타 개인에 집중해서 사소하고 프라이빗한 정보들을 알 수 있을 것이다.'스타집중차트쇼'로서 차트의 형식을 이용해 집중도를 몰입시키고, 차트 후에 스타들이 직접 들려주는 본인의 이야기를 담고 싶었다. 팬들 뿐만 아니라 대중들도 함께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는 내용을 다루기 위해 노력했다.&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