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논쟁 두렵지 않아"...'날씨의 아이',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자신감 (종합)

    "논쟁 두렵지 않아"...'날씨의 아이',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자신감 (종합)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30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열린 애니메이션 '날씨의 아이' 기자회견에 참석했다./조준원 기자 wizard333@ *이 글에는 ‘날씨의 아이’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영화를 만들 때마다 한국을 찾아왔어요. 그 동안 친구도 생기고 수많은 추억도 쌓았죠. 다음 작품으로 인사 드릴 때는 한국과 일본 사이가 좋아져있길 바랍니다.”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30일...

  • '날씨의 아이' 신카이 마코토 "한일관계 좋아지길 소망한다"

    '날씨의 아이' 신카이 마코토 "한일관계 좋아지길 소망한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신카이 마코토 감독./사진=텐아시아DB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한일 관계에 대해 언급했다. 30일 오후 서울 신천동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일본 애니메이션 영화 '날씨의 아이' 신카이 마코토 감독 기자회견이 열렸다. '날씨의 아이'는 도시에 온 가출 소년 호다카가 하늘을 맑게 하는 소녀 히나를 운명처럼 만나 알게 된 세상의 비밀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애니메이션 영화 '너의 이름은.'으로 국내 관객 371만 명을...

  • '날씨의 아이' 신카이 마코토 "일본 기후 급격히 변해...미쳐가는 세상 담고 싶었다"

    '날씨의 아이' 신카이 마코토 "일본 기후 급격히 변해...미쳐가는 세상 담고 싶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신카이 마코토 감독/사진=텐아시아DB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날씨의 아이’를 만들게 된 계기를 밝혔다. 30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일본 애니메이션 영화 '날씨의 아이'의 신카이 마코토 감독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신카이 마코토 감독은 “날씨에 대해 영화를 만들어야겠다 생각한 이유는 최근 몇년간 기후가 많이 변했다는 것을 실감했기 때문”이라며 ...

  • '아이즈원 작사가' EB, '너의 이름은' 발표하며 본격 활동 시작

    '아이즈원 작사가' EB, '너의 이름은' 발표하며 본격 활동 시작

    [텐아시아=우빈 기자] 싱어송라이터 EB의 새 싱글 '너의 이름은'커버 이미지 / 사진제공=하이플라이뮤직 싱어송라이터 EB 가 오늘(17일) 신곡 ' 너의 이름은 ' 을 발매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 EB 가 하이플라이뮤직 합류 후 처음 발매하는 싱글 ' 너의 이름은 ' 은 이날 오후 6 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 '너의 이름은 ' 은 달콤한 멜로디와 가사가 듣는 내내 설렘 가득한 상상을 ...

  • '너의 이름은' 제작진 신작 '우리의 계절은', 내달 넷플릭스서 공개

    '너의 이름은' 제작진 신작 '우리의 계절은', 내달 넷플릭스서 공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애니메이션 영화 ‘우리의 계절은’ 예고편/사진제공=넷플릭스 애니메이션 영화 ‘너의 이름은.’의 제작진이 신작 ‘우리의 계절은’을 선보인다.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업체 넷플릭스는 ‘너의 이름은.’을 제작한 코믹스 웨이브 필름과 손잡고 새로운 오리지널 애니메이션 영화 ‘우리의 계절은(Flavors of Youth: Inte...

  • '너의 이름은', 다시 돌아온다..내년 1월 4일 재개봉

    '너의 이름은', 다시 돌아온다..내년 1월 4일 재개봉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너의 이름은.’ 스페셜 포스터 애니메이션 영화 ‘너의 이름은'(감독 신카이 마코토)이 내년 1월 4일 한국에서 다시 개봉된다. 22일 메가박스는 “‘너의 이름은’이 개봉 1주년을 맞아 내년에 다시 개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영화는 꿈에서 몸이 바뀐 도시 소년 타키와 시골 소녀 미츠하의 이야기다. 만난 적 없는 두 사람의 사랑이 관객들...

  • '너의 췌장을'X'너의 이름은' 릴레이 시사 개최…다양한 행사 준비

    '너의 췌장을'X'너의 이름은' 릴레이 시사 개최…다양한 행사 준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영화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포스터 영화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가 '너의 이름은' 릴레이 시사회에 이어 이어, CGV 고백 시사회, 무비핫딜 등 개봉 전 다채로운 시사회와 이벤트를 연다.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는 스스로를 외톨이로 만드는 '나'와 학급 최고의 인기인 '그녀', 전혀 접점이 없던 두 사람이 우연히 주운 한 권의 노트를 계기로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할 비밀을 공유하...

  • '너의 이름은' 신카이 마코토 "불륜설, 사실 아니다"

    '너의 이름은' 신카이 마코토 "불륜설, 사실 아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신카이 마코토 / 사진제공=SBS 영화 ‘너의 이름은.’의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불륜설에 대해 해명했다. 신카이 마코토는 13일 자신의 SNS에 “내 사생활에 대한 관심에 놀랐다. 기사에 나온 것처럼 식사를 한 것은 사실이지만, 절대 사귄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나의 일은 좋은 작품을 만드는 것이기 때문에 지금은 신작 준비에 힘쓰고 있다̶...

  • '너의 이름은.展', 원작과는 또 다른 재미

    '너의 이름은.展', 원작과는 또 다른 재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주)미디어캐슬 1차 얼리버드 티켓 오픈과 동시에 예매 랭킹 1위에 등극한 ‘너의 이름은.展’이 8일 얼리버드 티켓을 오픈, 흥행 돌풍을 예고했다.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율 33.1%(6월 2일 기준)를 기록한 ‘너의 이름은.展’은 1차 얼리버드 티켓 오픈과 동시에 단숨에 예매 랭킹 1위에 등극하는 저력을 과시하며 전시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이는 일본영화 중 ...

  • 日밴드 래드윔프스, 콜드플레이 공연 게스트 출연

    日밴드 래드윔프스, 콜드플레이 공연 게스트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래드윔프스 포스터 / 사진제공=J-BOX 영국의 록밴드 콜드플레이가 4월부터 아시아 각국을 돌며 콘서트를 펼치는 가운데, 오는 19일 열리는 일본 콘서트에는 이례적으로 게스트를 세운다. 바로 일본의 밴드 래드윔프스가 그 주인공. 래드윔프스는 오는 19일 일본 도쿄돔에서 진행되는 콜드플레이의 콘서트 게스트로 무대에 오른다. 래드윔프스는 영화 ‘너의 이름은.’의 OST 전곡을 담당한 밴드로, 국...

  • '라라랜드'·'너의 이름은'·'문라이트', 평행이론..열풍 잇는다

    '라라랜드'·'너의 이름은'·'문라이트', 평행이론..열풍 잇는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라라랜드'(왼쪽부터), ‘너의 이름은.’, ‘문라이트’ 포스터 지난해 말부터 지금까지 극장가에서 흥행 롱런 중인 ‘라라랜드’와 ‘너의 이름은.’은 개봉 전부터 시네필 사이에서 폭발적으로 회자되는 ‘선(先) 관객 열풍’을 주도하며 하나의 현상을 보여줬다. 이같은 현상이 거센 감성 돌풍을 일으키...

  • '너의 이름은' 신카이 마코토, 韓 신드롬에 "믿기지 않는 일"

    '너의 이름은' 신카이 마코토, 韓 신드롬에 "믿기지 않는 일"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너의 이름은.’ 신카이 마코토 감독 / 사진=SBS ‘나이트 라인’ 방송화면 캡처 350만 관객을 돌파하며 국내 최고 일본영화 흥행작으로 떠오른 ‘너의 이름은.’의 감독 신카이 마코토가 소감을 전했다. 신카이 마코토는 9일 자정 SBS ‘나이트라인’에 출연해 “10년 전부터 영화를 만들 때마다 한국에서 상형을 해주셨는...

  • '무한도전', 국민MC도 목마른 인지도의 힘 (종합)

    '무한도전', 국민MC도 목마른 인지도의 힘 (종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너의 이름은’ 특집은 국민MC도 주춤하게 했다. “대한민국에서 유재석을 몰는 사람이 있을까”라는 한마디에서 가볍게 시작된 이 특집은 큰 웃음을 안겼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너의 이름은’의 두 번째 이야기가 담겼다. 자신을 모르는 사람을 만나는...

  • '무도' 양세형 "이름을 '낄낄'로 하겠다" 울컥

    '무도' 양세형 "이름을 '낄낄'로 하겠다" 울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양세형이 ‘인지도 확인’에 나섰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너의 이름은’의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은 양세형, 정준하, 박명수 등이 인지도 확인에 나섰다. 하하와 출발한 양세형은 짓궂은 농담을 던지는 하하의 말에 “나름 14년 활동했다...

  • '무한도전', 유재석도 부러워하는 '김종민'

    '무한도전', 유재석도 부러워하는 '김종민'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그렇게 함부로 입에 올릴 분이 아니야.” 21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너의 이름은’ 특집의 첫 번째 촬영을 마친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다. 지난 방송에서 인지도 확인에 나선 유재석, 하하, 황광희 등은 각기 다른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이 과정에서 ‘2016 K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