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TV텐 영상취재팀]

한 주간 가장 뜨거웠던 뉴스를 댓글로 알아보는 개그맨 황영진의 ‘텐아시아 댓글 뉴스’.

텐아시아 ‘댓글 뉴스’가 가로세로연구소의 유명 연예인 성추행 거론에 대한 네티즌들의 반응을 살펴봤다.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서 ‘또 다른 연예인 성추문 고발’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MBC ‘무한도전’에 출연한 유명 연예인이 거론돼 논란을 빚었다. 이와 관련해 지난 19일 열린 유산슬 기자간담회에서 유재석은 “나는 영상에서 언급된 인물이 아니다”라면서 “선의의 피해자가 생기지 않길 바란다”며 입장을 밝혔다.

논란이 거세지자 가로세로연구소 측은 해당 사건과 연관해 유재석을 언급한 적이 없다고 해명했다. 이에 팬들은 “술도 안 마시는 사람인데, 유재석이라고 생각하는 게 어이없네” “건들 사람을 건드려라! 너희들이 감히 입에 담을 사람이 아니다” “인류의 미래를 위해서도 개인 방송은 최대한 없어져야 된다 생각한다” “똥 묻은 개가 겨 묻은 개 나무란다” 등의 댓글을 달며 불편한 반응을 보였다.
[댓글 뉴스] 가로세로연구소, 유재석은 건들지 마라!


TV텐 영상취재팀 tenpla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