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의 라디오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박명수의 라디오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방송인 박명수가 자신이 키스 마니아라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는 '키스는 땡땡땡'이라는 주제로 청취자와 소통했다.

이날 박명수는 "키스는 결혼 3년차까지만 하는 거다"라는 청취자의 의견에 "이건 아니다"라고 냉정하게 말했다.

이어 "키스는 안하는 조건으로 결혼했다"라는 문자가 도착하자 "그런말은 예전에 멤버들이 재미있으라고 한 말"이라며 "저는 키스 마니아다. 사단법인 키스 협회에 가입 돼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명수의 라디오쇼'는 매일 오전 11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