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2세, 둘째 출산 '기쁨'
"축하해주셔서 고마워"
인큐베이터→건강하다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 사진 = SBS 영상 캡처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 사진 = SBS 영상 캡처


'동상이몽2' 김구라가 둘째 출산 소감을 밝혔다.

11일 밤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는 둘째 출산 소식을 전하는 김구라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구라는 '동상이몽2' 출연자들에게 축하와 함께 기저귀 케이크 선물을 받았다. 김구라는 "우리 아기 쓰는 기저귀가 있는 것 같은데"라며 멋쩍게 웃었다.

김구라는 "축하해주셔서 정말 고맙다. 스물여덟에 동현이를 만났다. 그 때는 잘 몰랐다"라며 "아이가 중간에 약간 인큐베이터에 있다가 나왔다. 동현이도 엄청 좋아한다. 다행히 아이가 건강해서 잘 크고 있다"라고 밝혔다.

한편, 김구라는 최근 재혼, 52세 나이에 늦둥이를 낳아 화제가 됐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