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정'해야 이기는 게임?
"왜 이렇게 귀여워졌어?"
윤은혜 또 언급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김종국이 송지효에게 귀엽다고 말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시청자들의 질문에 인정하면 1점을 받는 게임이 그려졌다.

김종국은 "난 웬만하면 인정하겠다"라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제작진은 지석진에게 "예능인치고 애드리브가 약한 것을 인정한다?"라고 말했고, 지석진은 "난 이거 인정 못 한다. 난 애드리브가 세다"라며 손사래를 쳤다.

김종국은 "난 진짜로 송지효가 귀여워 죽을 것 같다"라는 질문을 받았고, 난감한 표정을 지었다. 하하는 "지석진 형 귀엽지 않나. 그런 귀여움을 말하면 된다"라고 전했고, 김종국은 "귀엽다. '롤린' 때 나 진짜 깜짝 놀랐어. 왜 이렇게 귀여워졌어?"라고 말했다. 송지효는 "나한테 완전 빠졌구나"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 제작진은 "예능에서 만난 출연자와 실제로 사귄 적이 있다?"라고 물었고 유재석은 크게 웃으며 "이거 은혜 물어보는 거냐"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