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은경, 母 향한 마음
"나를 위해 인생 사신 분"
어머니 생각에 '눈물'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최은경이 어머니를 향한 마음을 전했다.

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는 '프리한 아나운서' 특집으로 최은경이 출연해 무대를 꾸몄다.

최은경은 김진호의 '엄마의 프로필 사진은 왜 꽃밭일까' 무대를 선보인다고 전했다.

제작진은 그에게 "어머니와는 어떤 사이냐"라고 물었고, 최은경은 "나를 위해 열심히 인생을 싸우면서 사신 분이다. 쭉 엄마와 둘이었다. 생각해보면 엄마가 우주였다"라고 전했다.

이어 최은경은 "그런데 이제 내가 나이가 많이 들고 엄마가 훌쩍 더 나이가 들다보니까 내가 보호자 겸 친구, 딸처럼 됐다. 내가 엄마의 그 길을 따라가는 모습이 그려지는 노래다"라며 눈물을 흘렸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