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커버 댄스 미션
지원자 희비 엇갈렸다
'어벤져스' 팀 갈등 왜?
'야생돌' / 사진 = MBC 제공
'야생돌' / 사진 = MBC 제공


'야생돌' 데뷔조 16인의 K팝 커버 댄스 미션이 예상 밖의 결과를 보인다.

7일 방송되는 MBC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극한데뷔 야생돌(이하 '야생돌')' 4회에서는 지원자들의 K팝 커버 댄스 미션 현장이 공개된다.

이날 지원자들은 새 프로로 등장한 2PM 준케이, 틴탑 니엘, 블락비 태일과 '야생돌' 보컬 프로 및 MC를 맡고 있는 김성규의 지도 아래 K팝 커버 댄스 미션을 수행한다.

지원자들이 4명씩 모여 총 4팀을 만든 가운데, 유독 한 팀에 돋보이는 지원자들이 집중돼 어벤져스 팀을 이룬다. 그러나 순탄할 것만 같던 어벤져스 팀 사이에 크고 작은 갈등이 일어난다고 해 궁금증이 커진다.

지원자들의 희비가 엇갈리는 K팝 커버 댄스 미션 결과도 이날 밝혀진다. 프로들에게 "에너지가 정말 좋다"며 아낌없는 칭찬을 받는 팀이 있는 반면, "엉망이다"라는 혹평을 듣는 팀도 나온다. 쉽게 예측할 수 없는 K팝 커버 댄스 미션의 결과에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야생돌'은 국내 최초로 야생에서 펼쳐지는 생존 서바이벌 오디션이다.

데뷔조로 뽑힌 16인 임주안, 이창선, 박건욱, 서성혁, 정현우, 김현엽, 윤준협, 김기중, 방태훈, 이재억, 김지성, 이재준, 권형석, 노윤호, 박주언, 윤재찬이 최종 데뷔 멤버 7인이 되기 위해 치열한 순위 경쟁을 벌인다.

한편, '야생돌'은 매주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