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10' 132인/ 사진=Mnet 제공
'쇼미더머니10' 132인/ 사진=Mnet 제공


Mnet '쇼미더머니10'의 1차 예선 합격자 132명의 정체가 모두 공개됐다.

지난 4일 공개된 '쇼미더머니10' 2차 미션 60초 불구덩이 영상에서 132인의 참가자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쇼미더머니'의 꽃이라 불리는 2차 예선 불구덩이 라운드에서는 1차 예선에 합격한 참가자들의 60초 비트랩 심사가 펼쳐진다. 특히 이번 시즌 불구덩이 라운드에는 그간 Mnet이 여러 프로그램과 공연을 통해 다방면으로 쌓아온 AR 증강현실 기술이 적극 구현돼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생동감 넘치는 현장감을 전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1차 예선에 합격한 132명의 참가자들의 무대가 가나다 및 ABC 순으로 각각 10초 가량씩 담겨있다. 첫 방송에서 뜨거운 화제를 모은 산이, 베이식, 던밀스, 지구인 등 실력파 래퍼들부터 미처 지난 방송에서 확인하지 못했던 뉴페이스 래퍼들도 대거 등장한 것. 남녀노소 다양하게 모인 132명의 참가자들은 각각의 개성은 물론 싱잉랩, 멈블랩, 붐뱁, 트랩 등 다양한 힙합 트렌드까지 엿볼 수 있어 본 방송을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비트 좋은 무대가 정말 많다", "눈에 확 띄는 참가자들이 보인다", "쇼미 시즌을 거듭할수록 참가자들 실력도 올라가는 듯" 등 뜨거운 반응과 함께 벌써부터 각자가 응원하는 지원자들을 꼽으며 다양한 의견을 보내주고 있다.

2회 예고편 속 "반전이 일어나고 말았다"는 말처럼 예측할 수 없는 반전을 예고하고 있다.

'쇼미더머니10'은 오는 8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