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tvN '해치지 않아' 선공개 영상.
사진=tvN '해치지 않아' 선공개 영상.


빌런 삼형제의 아지트에 배우 이지아가 나타난다.

오늘(5일) 방송되는 tvN 예능 '해치지 않아'에서는 '폐가하우스'의 첫 손님으로 이지아가 등장, 야무진 손재주로 특급 일꾼에 등극한다. 더불어 엄기준, 이지아와 함께 가족으로 호흡을 맞췄던 김영대와 한지현도 출연해 반가운 가족 재회가 이뤄질 예정이다.

밝은 웃음과 함께 대문을 열고 들어온 이지아는 엄기준, 봉태규, 윤종훈의 손길이 가득한 아지트를 둘러보며 감탄을 연발한다. 오자마자 일을 시키겠다는 빌런 삼형제의 계략이 무색하게 그녀는 곧장 작업복으로 갈아입고 두 팔을 걷어붙인 채 창호지 작업에 동참한다. 손님으로 온 것도 잊고 작업에 열중하던 이지아는 빠른 손놀림으로 '특급 일꾼'에 등극해 빌런 삼형제의 박수를 한 몸에 받았다는 후문이다.

또한 애증의 '단수(단태+수련)' 커플, 엄기준과 이지아의 알콩달콩 마트 데이트가 예고돼 시선을 모은다. 서로를 향해 독기 가득한 시선을 보내던 드라마 속 부캐(부캐릭터)와는 달리 두 사람은 즐거운 대화를 나눠 현장에는 연신 웃음꽃이 피었다고.

이어 엄기준, 이지아와 함께 가족으로 호흡을 맞췄던 한지현과 김영대가 아지트에 찾아와 깨발랄 하이텐션으로 '폐가하우스'를 장악했다고 해 '주단태 패밀리'의 재회가 더욱 궁금해진다.

선공개 영상에서는 엄기준, 봉태규, 윤종훈 빌런 삼형제와 이지아가 각자의 부캐릭터를 완벽 소환, 엉망진창 상황극에 몰입하는 모습이 담겨 본 방송에 대한 기대치를 배가시킨다.

국가대표 빌런으로 손꼽히는 엄기준, 봉태규, 윤종훈의 반전 가득 힐링기가 펼쳐질 '해치지 않아'는 5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3회는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생중계로 인해 오후 8시 10분 방송 예정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