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퀸 양지은 출연
치과 의사 남편 공개
주부 실력 발휘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2대 슈퍼맘 양지은의 육아가 공개된다.

3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01회는 '에헤라 사는 맛 좋구나'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트롯퀸 양지은이 2대 슈퍼맘으로 찾아온다는 소식이 시청자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슈돌'에서 방송 최초로 공개될 양지은의 가족들과 그녀의 육아법에 기대가 쏠리고 있다.

양지은은 TV조선 오디션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트롯2'에서 1등인 진(眞)을 차지한 트롯퀸이다.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또한 당뇨 합병증으로 시한부 선고를 받은 아버지를 위해 신장 이식을 해준 일화는 많은 이들에게 감동을 안기기도 했다. 현재 예능 프로그램을 종횡무진하는 대세 중의 대세인 양지은이 '슈돌'에 찾아온다.

전업주부에서 트롯퀸이 되기까지, 양지은의 뒤에는 든든한 남편이 있었다고. 5년 전 결혼해 슬하에 5세 아들 의진, 3세 딸 의연을 두고 있는 양지은 부부. 동갑내기 치과의사인 것만 알려진 남편은 양지은의 꿈을 응원하기 위해 휴직을 내고 육아를 전담해왔다. 그런 남편 덕분에 마음 편히 꿈을 이룰 수 있었던 양지은이 슈퍼맘으로 다시 육아에 복직한다.

양지은의 남편은 슈퍼맘 도전 당일에도 영양만점 의사 아빠표 아침밥상을 내놓으며 양지은에게 힘이 돼 줬다. 이어 치과 의사답게 양지은에게 아이들의 양치를 신신당부하고 집을 나섰다.

남편이 나간 빈자리의 아쉬움도 잠시, 양지은은 곧 전업주부였던 실력을 발휘하며 육아 재주꾼 면모를 뽐냈다. 특히 아이들의 머리를 스스로 다듬는 그의 모습이 모두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전언. 의진이의 파마부터 의연이의 앞머리까지, 양지은의 손끝에서 탄생한 아이들의 뉴 헤어스타일이 궁금해진다. 이와 함께 양지은은 놀라운 요리 솜씨를 선보이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그러나 아빠가 없는 하루에 익숙하지 않은 아이들은 곧 대성통곡하며 양지은을 당황하게 했다고. 이에 양지은은 아이들을 달래는 꼼수(?)를 부리기도 했다는데. 아빠가 금지한 것을 아이들에게 주겠다고 약속한 것. 과연 의진, 의연 남매가 눈물을 흘린 이유는 무엇일까. 양지은이 남편 몰래 아이들과 한 약속은 무엇일까. 이 모든 것이 밝혀질 '슈돌'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2대 슈퍼맘 양지은의 좌충우돌 가득한 육아 복직기를 확인할 수 있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401회는 3일 밤 9시 15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