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이혜성 이태원 데이트 들켰다"… 전현무 "결혼 기사로 낼 것" ('나 혼자 산다')


이장원이 전현무, 이혜성의 데이트를 목격한 일화를 밝혔다.

지난 1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바로 배우 김지석과 페퍼톤스의 이장원이 무무상회 손님으로 등장했다. 이들은 전현무와 ‘문제적 남자’ 예능을 같이 한 인연이 있었다.

이장원은 배다해와 결혼을 앞두고 있는 상황. 이날 전현무가 두 사람의 만남에 궁금해하자 이장원은 "올 초 소개팅으로 만난 사이다. 친구를 통해서 만났다"며 "내 나이가 마흔이라 처음부터 진지하게 만날 마음이었다. (결혼할 사람은) 느낌이 빡 온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전현무가 "나는 기사로 결혼 소식을 알았다"고 서운해 하자 김지석은 "형도 결혼하면 먼저 연락해라"라고 말했고, 전현무는 "난 기사로 난 걸 톡으로 보낼 것"이라고 했다.

공개 연애를 하고 좋은 점에 대해 이장원은 "밥 먹을 때 편하고 다닐 때 편하다. 알게 모르게 고개 숙이고 다녔던 게 있는데 그게 좀 편해졌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전현무가 이혜성과 교제를 시작한 초반 자신들에게 발각된 일화를 꺼냈다.

이태원에 있던 김지석, 이장원, 하석진이 우연히 전현문의 차를 발견하고 이리저리 찾아다녔다는 것. 이장원은 "이혜성과 데이트 초기 때 우리한테 제일 처음 걸렸잖냐. 우리가 직접 발견하진 못했지만 '하하하하하' 웃음 소리를 따라가니 형이 있었다"고 폭로했다. 전현무는 태연한척 "장원아"라고 세 사람에게 인사했다고해 웃음을 자아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