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미까지 잡는 '열정'
"우리 조금만 쉴게"
박성광, 로아 보며 '딸' 원해
'내가 키운다' / 사진 = JTBC 영상 캡처
'내가 키운다' / 사진 = JTBC 영상 캡처


'내가 키운다' 박성광과 윤박이 조윤희의 딸 로아와 하루를 보냈다.

29일 오후 방송된 JTBC '내가 키운다'에는 조윤희와 딸 로아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성광과 윤박은 로아와 하루 종일 놀아줬다.

박성광, 윤박은 로아를 위해 개미를 잡아주고 놀이터에서 줄넘기를 알려주며 몸으로 놀아줬다.

지쳐 집에 돌아온 박성광은 "조금만 쉬겠다"라며 육아 고충을 토로했고, "우리가 요리를 하면 안 되겠냐"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로아는 윤박, 박성광과 숨바꼭질을 하며 쉴 새 없이 육아 체험을 했다.

한편, 박성광은 "로아를 보면서 더 딸이 낳고 싶어졌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