웻보이/ 사진=스타리움엔터테인먼트
웻보이/ 사진=스타리움엔터테인먼트


SNS 화제의 인물 웻보이가 첫 예능 신고식을 치른다.

28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예능 병아리 웻보이가 출연해 보는 재미를 더한다.

이날 방송에서 웻보이는 자신의 인기와 더불어 가수 강다니엘과의 인연을 밝힌다. 하지만 이를 의심하는 MC들에 강다니엘과 즉석 전화 연결을 한다고 알려 관심을 집중시키는가 하면, 그가 먼저 웻보이의 번호를 물어본 사실이 밝혀져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놓을 예정이다.

또한 웻보이는 미국 ‘힙합의 신’ 가수 크리스 브라운으로부터 러브콜을 받은 사실을 알린 가운데 계약서에 적어 보낸 상상 초월의 금액을 고백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외에도 그동안 남성 게스트들에게 철벽을 보인 MC 김숙이 웻보이에겐 마음을 활짝 열었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하는 것은 물론, 수많은 아티스트와 대중의 마음을 훔친 웻보이의 치명적인 매력은 무엇일지 낱낱이 공개된다.

빗속에서 흠뻑 젖은 상태로 춤을 춰 SNS에서 화제를 불러 모은 웻보이는 계속 보게 되는 B급 감성의 영상으로 ‘비가 오면 생각 나는 웻보이’라는 수식어를 얻었으며, 가수 강다니엘, 비, 마마무 휘인, DJ 소다 등 다양한 스타들과의 댄스 컬래버레이션으로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비디오스타’는 28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