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 트롯 여신 출연
"탈모, 정확한 치료법 없어"
'장영란♥' 한창 등장
'와카남'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와카남'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와카남' 이휘재가 박명수의 '탈모'에 대해 언급했다.

21일 밤 방송된 TV조선 '와카남'에는 추석특집으로 '미스트롯2' 양지은, 은가은, 마리아가 출연했다.

이날 주제는 '탈모'였다. 박명수는 "온 국민의 약 4분의 1이 탈모 때문에 걱정하고 있다. 우주여행 가는 시대에도 아직까지도 이건 정확한 치료법이 없다"라고 말했다.

박명수의 뒷자리에 앉아있던 홍현희는 "앞모습만 보다가 오늘 뒤에 앉아있는데 어떤 말을 해야할 지 모르겠다. 숙연해진다"라고 말했다.

이휘재는 "그래도 이 형은 수술 안 하고 잘 지켜내고 있다. 나랑 이상준은 수술을 한 거다"라고 고백했다. 기욤은 "나도 생각 중이다. 그런데 늦어서 모발 이식을 해야할 것 같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장영란의 남편이자 한의사인 한창이 탈모 해결사로 출연했다. 한창은 "집에서 육아 때문에 바쁘다. 퇴사를 7월 말에 했는데 육아를 하고 와이프 카드를 열심히 쓰고 있다"라고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