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예능감
순박한 미소
깜짝 카메라 속았다
'빌려드립니다 바퀴 달린 집' / 사진 = tvN 영상 캡처
'빌려드립니다 바퀴 달린 집' / 사진 = tvN 영상 캡처


배우 김성오가 '빌려드립니다 바퀴 달린 집'에서 반전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20일 방송된 tvN '빌려드립니다 바퀴 달린 집'에서 김성오는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 출연진과 오랜만에 만나 바퀴 달린 집에서의 소소한 일상을 함께 했다.

이날 김성오는 강하늘, 한효주, 이광수, 박지환과 계곡에 놀러 가 시원한 풍광을 선사했다. 이내 계곡 이곳 저곳을 샅샅이 구경하며 남다른 탐구력과 집중력까지 보여줬다.

이어, 잠시 쉬는 시간에 김성오는 멤버들을 위해 복숭아를 직접 깎아줘 훈훈함을 자아냈다. 하지만 후발대로 도착한 권상우의 전화에는 숨길 수 없는 장난 본능을 일깨우며 연기력을 발휘해 보는 이까지 미소 짓게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김성오는 저녁 식사 후 멤버들의 깜짝 카메라에 의심도 잠깐 순진하게 속으며 웃음을 유발했다. 마지막까지 설거지 벌칙에 걸리지 않기 위해 필사적으로 게임에 임하며 반전 매력을 뽐냈다.

이처럼 김성오는 그간 보여줬던 살벌한 캐릭터와는 상반되는 의외의 순박한 미소로 그만의 존재감을 발산했다. 특히 어떤 상황이든 진심으로 임하는 모습이 엉뚱하지만 적재적소에서 웃음 포인트로 작용하며 독특한 예능감을 확인시켰다.

또한 영화 촬영으로 돈독해진 멤버들과 오랜만에 보여주는 찰떡 케미는 물론, 장난스러움과 스윗함을 넘나드는 면면은 안방극장을 매료시키기에 충분했다.

한편, 김성오가 출연하는 tvN '빌려드립니다 바퀴 달린 집'은 매주 월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