팽락부부, 사유리 만났다
"최양락, 원빈 닮았어"
육아가 처음? "술만 마셔"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최양락이 젠 목욕에 도전했다.

19일 밤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사유리네 집에 놀러온 최양락·팽현숙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최양락과 팽현숙은 젠을 보며 실제 할머니, 할아버지처럼 귀여워했다. 최양락은 "젠은 쌍꺼풀 수술한 게 아니지? 사유리는?"이라고 물었고, 사유리는 "저는 했어요"라고 말했다.

사유리는 최근 쌍꺼풀 수술을 한 최양락에게 "눈 조금 다른데? 그런데 자연스럽다"라고 말했다. 팽현숙은 "자연스럽지? 원빈 닮지 않았어?"라며 남편 최양락을 칭찬했다.

이어 팽현숙은 빨간 고무대야에 젠은 앉혔고, 최양락은 젠을 목욕시켰다. 최양락은 "피부가 이렇게 부드러워"라며 "사유리 아들을 이렇게 목욕시켜줄 줄이야. 영광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팽현숙은 "아기를 안 본 지 오래된 게 아니라 처음이야. 만날 술만 마시고 다녔어"라며 남편 최양락을 폭로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