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 주자 특집 방송
"무서운 스타일인 줄"
주현 성대모사 '깜짝'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윤석열이 주현 성대모사부터 '석열이 형' 호칭까지, 소탈한 반전 모습을 보였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대선 주자 특집 방송으로 윤석열이 출연했다.

이승기는 "TV로 볼 때는 무서운 스타일인 줄 알았다"라고 말했고, 윤석열은 "편하게 들어와 앉아라"라며 편안한 모습을 보였다.

유수빈은 "주현 선배님 같은 느낌이다"라고 말했고, 윤석열은 "'서울뚝배기' 그 드라마가 우리 때 상당히 인기가 많아서 그 분 흉내 못 내는 사람이 없었다"라며 주현 성대모사를 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이승기는 "윤석열 전 총장님께서"라고 말했고, 윤석열은 "석열이 형이지 무슨 총장. 그만둔 지 한참 됐어"라며 "오늘 동생이 넷 생겼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