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라조 조빈, '전참시'서 신곡 첫 공개
유병재와 즉석 컬래버 '반응 HOT'
배구 스타 김희진도 탐낸 업사이클 의상 '눈길'
사진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캡처
사진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캡처


대세 듀오 노라조의 조빈이 유쾌한 컴백 신고식을 펼쳤다.

조빈은 지난 18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 출연해 신곡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 최초 무대를 공개했다.

이날 조빈은 택배 상자를 재활용한 업사이클 의상을 입고 나와 출연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조빈은 "예전 '빵' 발매 시에도 '전참시'에 나와 홍보 효과 톡톡히 봤다. 신곡이 미완성 상태임에도 나왔다. 여기가 쇼케이스다"라며 파격 발언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 신곡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 최초 무대를 앞두고 유병재와 즉석 컬래버레이션을 이뤄 흥미를 일으켰다. 유병재가 박스 의상으로 환복하자 출연자들은 "잘 어울린다. 내가 본 것 중에 제일 귀엽다"라고 열띤 반응을 보였다.

조빈은 몸이 저절로 들썩거리는 경쾌한 리듬과 생활 초밀착 가사가 매력적인 신곡의 라이브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무대가 끝난 뒤 배구 선수 김희진은 조빈의 박스 선글라스에 큰 관심을 보이며 "한번 껴봐도 되느냐"고 물었다. 조빈은 박스 선글라스를 명품처럼 멋지게 소화한 김희진에게 흔쾌히 선글라스를 선물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어 소녀시대의 '힘 내! (Way To Go)'를 한 소절 준비한 김희진을 위해 박스 안에 있던 마이크를 건네 이목을 집중시켰다. 조빈은 "말씀만 하시면 다 꺼내드린다. 없는 게 없는 다용도 의상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후 수줍게 노래를 시작한 김희진의 옆에서 끊임없이 응원을 북돋으며 스튜디오 분위기를 띄웠다.

'전지적 참견 시점'을 맛보기 무대로 한 노라조의 독특한 쇼케이스는 같은 날 오후 tvN '코미디빅리그'의 인기 코너 '사이코러스'로 이어진다. 노라조의 에너지 넘치는 신곡과 황제성, 양세찬의 기막힌 코러스가 합쳐져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노라조의 새 디지털 싱글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은 오는 23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