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사진='정희' 보이는 라디오
현아./ 사진='정희' 보이는 라디오


연예계 핑퐁 커플 현아&던이 알콜달콩 케미를 뽐냈다.

15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에는 가수 현아&던이 출연했다.

이날 DJ 김신영은 현아가 등장하자 "영국 왕실 공주 같다"고 말했다.

이에 던은 "실장님이랑 계속 현아를 기다리고 있는데 안 나오더라"라며 짜증을 내는 듯 하더니 "이렇게 예쁘게 입고 나왔다. 좋았다"라고 반전 발언으로 애정을 표했다.

현아는 배에서 갑자기 '꼬르륵' 소리가 나자 민망해 했다.급기야 "안 되겠다"며 벨트를 풀어 버렸다.

그러자 던은 "삼각김밥 같다"며 웃었다. 현아는 이에 굴하지 않고 "삼각김밥"이라며 포즈를 취해 웃음을 자아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