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봉주 전 국회의원./사진제공=IHQ
정봉주 전 국회의원./사진제공=IHQ


정봉주가 가수 그리(GREE)를 언급했다.

14일 오후 '똑똑해짐'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 됐다. 행사에는 김동현, 정봉주, 최태성, 김지민, 럭키가 참석했다.

'똑똑해짐'은 개성 넘치는 트레이너들의 뇌 근육 PT 수업을 통해 우리의 지식을 업그레이드하는 인문학 예능. 상식 부족으로 인해 민망한 경험이 있었던 사람이나, 공부에 한 맺힌 사람들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매회 출연하는 게스트들과 함께 심도 있는 이야기를 나눈다.

김지민은 '똑똑해짐' 만의 차별점에 대해 "지식이 깊지 않은 사람들이 떠드는 게 친근감이 있지 않나 싶다. 저희 같은 사람들이 이야기했을 때 동질감을 느낄 것"이라고 밝혔다.

정봉주는 기억나는 게스트로 김구라 아들 그리를 꼽았다. 그는 "수업을 하는데 점점 자세가 흐트러지더라. 배우는 자세가 안 되어 있다. 그리는 그리 오래가지 못할 것"이라며 "재훈련 받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똑똑해짐'은 14일 오후 11시 30분 채널 IHQ에서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