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일 사귄 여친 못 잊는 21세 의뢰인
서장훈, "그건 사귄 게 아니다"
이수근, "역지사지로 생각해"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서장훈이 20일 사귄 후 이별한 의뢰인에게 독한 조언을 날렸다.

13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이하 ‘물어보살’)에서는 서장훈의 돌직구 조언이 그려졌다.

이날 첫번째로 21 살의 학생 의뢰인이 등장했다. 그는 "20일 사귀었다가 헤어졌다”며 배트남 유학 이휴 연락하면서 사귀게 됐다고 털어놨다. 그러자 서장훈은 "그건 사귄게 아니다”라며 "20일 밖에 안 사귀었지않냐"며 "보고 이야기 한 것도 아닌데 뭐가 잊기 힘드냐"고 했다.

연애 경험에 대해 묻자 의뢰인은 "150일 만난 적이 있었는데 그 친구가 바람을 피워서 헤어졌다"며 "그 때도 3개월 동안 못 잊었다"고 전했다. 그러자 서장훈은 "돌아가”라고 단호하게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의뢰인은 “헤어지고 나서 친구로 지내기로 했는데 ‘물어보살’에 나온다고 했더니 사실 500일 사귄 남자친구가 있었다더라”며 “친구들이랑 여행도 가고 맛있는 것을 먹으러 가도 돌아오면 자꾸 생각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공부를 해야 되는데 하나에 열중하면 다른 것 다 제쳐두고 그것만 신경쓰는 스타일”이라며 이별 후유증을 토로했다. 그러자 서장훈은 “네가 완전히 잊기 위해 독하게 얘기 해주겠다”고 선언했다.

그러면서 “그 친구는 너랑 사귄 적도 없고 좋아한 적도 없다. 사랑이란 게 생길 수 없다. 20일 동안 매일 카톡 했다고 그게 사랑이냐. 데이트 한 번을 해 본 적도 없다” "공부 하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이수근은 “역지사지로 생각해 보라”며 “‘20일 동안 사귄 여자가 있는데 잊지 못하겠다. 만나본 적은 없고 잊지 못하겠다 ‘면 뭐라고 대답하겠냐”고 물었다. 이에 의뢰인은 “보살들이랑 똑같이 얘기했을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