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 6팀 공개
역대 최다 탈락자?
씨엘, 'Fire' 원곡자
'슈퍼밴드2' / 사진 = JTBC 제공
'슈퍼밴드2' / 사진 = JTBC 제공


'슈퍼밴드2' 결선 라운드에 진출할 최종 6팀이 공개된다.

13일 밤 방송하는 JTBC '슈퍼밴드2' 11회에서 본선 4라운드 자유 조합 미션이 마무리되는 가운데, 마지막 탈락자와 이번 시즌 최종팀이 베일을 벗는다.

이날 결선으로 향하는 마지막 관문인 본선 4라운드 '자유 조합' 미션에서 역대 최다 탈락자들이 발생한다.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결과에 참가자들 모두 눈물을 흘렸다는 후문. 프로듀서들의 신중한 고민 끝에 결선 라운드 전 마지막 인사를 하게 된 탈락자는 누가 될지 시선이 모인다.

이어 5개월간의 대장정을 통해 탄생된 '슈퍼밴드2' 최종 6팀이 공개된다. 4번의 본선 라운드를 거친 생존자들은 각각 희망하는 최종 멤버 수와 멤버를 투표한 후 프로듀서 5인과 면담을 가질 예정. 이 과정 속에서 최고의 밴드를 만들기 위한 참가자들의 피 튀기는 영입 경쟁이 그려진다. 실력, 케미, 스타성을 모두 겸비한 6팀은 과연 어떻게 만들어졌을지 본 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 이날 정오 '슈퍼밴드2' 네이버TV 계정을 통해 윌리K 팀의 'Fire'(원곡 2NE1) 무대가 단독 선공개됐다. 윌리K를 주축으로 '자유 조합'에서 다시 만난 빈센트, 대니리, 오은철은 강렬한 비주얼만큼 폭발적인 사운드로 귓가를 사로잡았다. 원곡자이자 프로듀서 씨엘의 심사평에 궁금증이 쏠린다.

한편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본선 4라운드 자유 조합 무대들과 결선 라운드에 진출한 대망의 최종 6팀은 13일 밤 9시 '슈퍼밴드2'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