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시, 도발 아직 안 했다"
경연곡으로 발라드 선곡
천준혁 "감성적 매력"
'라우드' / 사진 = SBS 영상 캡처
'라우드' / 사진 = SBS 영상 캡처


'라우드' 박진영이 싸이의 선곡에 깜짝 놀랐다.

11일 밤 방송된 SBS '라우드'에는 JYP엔터테인먼트와 피네이션을 대표할 보이 그룹 찾기 여정의 마지막 무대가 그려졌다.

박진영은 "재상이(싸이)가 뭘 골랐을까. 피네이션에서 섹시 도발은 아직 안 했다. '어머님이 누구니'를 하지 않았을까 생각해본다"라고 예상했다. 하지만 박진영은 싸이의 선곡에 놀라워하며 "뭘 어떻게 하겠다는 거지? 심히 걱정된다"라고 말했다.

싸이는 "'날 떠나지마'로 대히트했던 앨범의 발라드곡, '너의 뒤에서'를 준비했다"라고 전했다.

천준혁은 "기존 라운드에서 강렬하고 임팩트 있는 모습을 보여드렸다면 이번 라운드에는 보컬적인 매력, 감성적인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