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견 PD(왼쪽), 김숙, 박영진, 송은이./사진제공=KBS Joy '국민 영수증'
김미견 PD(왼쪽), 김숙, 박영진, 송은이./사진제공=KBS Joy '국민 영수증'


김미견 PD가 박영진의 매력에 대해 언급했다.

9일 KBS Joy 신규 예능 프로그램 ‘국민 영수증’의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김미견PD, 송은이, 김숙, 박영진이 참석했다. 제작발표회 진행은 KBS N 오효주 아나운서가 맡았다.

이날 김미견 PD는 '국민 영수증'에 새로 합류한 박영진을 언급했다. 그는 "박영진 씨를 오늘까지 세 번 밖에 못 봤지만 평양냉면 같은 사람이다"라며 "슴슴하지만 계속 생각나는 사람. 결국엔 중독되고 만다"며 극찬했다.

이오 "세 번의 녹화에서 어록들이 많이 탄생했다. 귀에 멤돌더라"며 "시청자분들도 회차를 거듭 할수록 박영진의 매력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박영진 씨가 끝까지 프로그램을 함께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여 훈훈함을 안겼다.
'국민 영수증'은 내일(10일) 밤 9시 10분 첫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