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토 길러 나눔
이제는 식물까지?
옥상정원 수확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 = KBS 제공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 = KBS 제공


'편스토랑' 류수영이 옥상 정원 수확에 나섰다.

10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K-푸드'를 주제로 한 31번째 메뉴 개발 대결 결과가 공개된다. 그중 동대표 류수영은 여름 내내 정성으로 가꾼 옥상 정원을 찾는다. 수확한 채소들을 주민들과 나누고자하는 동대표 류수영의 모습이 훈훈함을 선사한다.

이날 공개된 VCR 속 류수영은 옥상을 찾았다. 지난여름 류수영은 이 옥상에 다양한 꽃과 식물, 채소를 심었다. 가을이 되며 옥상정원에는 많은 변화가 찾아왔다고. 류수영은 "새로운 식충 식물을 영입했다"며 파리지옥을 소개했다.

파리지옥을 시작으로 류수영은 미모사, 달맞이꽃, 코스모스, 달리아 등 여러 식물들을 소개했다고. "아이들 교육에도 좋다"며 애정 뿜뿜한 눈빛으로 식물 사랑을 전파하는 류수영을 보며 오윤아는 "(완판남 어남선생 때문에) 오늘 또 꽃시장 난리 나겠다"며 웃음을 빵 터뜨렸다고 한다.

그리고 류수영이 자랑스럽게 소개한 것은 여름에 심은 토마토. 류수영은 빨갛게 익은 토마토 열매를 뿌듯해하며 "익은 채소들은 주민 분들께 늘 따 드시라고 한다"라고 전했다. 동대표답게 평소 직접 가꾼 옥상 정원의 작물들을 아파트 주민들과 함께 나누려 한다고. 이날 류수영은 직접 수확한 토마토를 스태프들에게도 정성스럽게 선물해 훈훈함을 선사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또 한 번 화제를 일으킬 어남선생표 떡볶이 레시피가 등장하는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좋은 건 늘 함께 나누고 싶어 하는 좋은 사람 류수영, 식물에게까지 애정 넘치는 동대표 류수영의 변화한 옥상 정원과 꽃 사랑, 다양한 식물 이야기가 공개될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10일 밤 9시 40분 방송된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