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조사 지지율 빅3 출격
오는 19일부터 줄줄이
3주간 한 명씩 만난다
'집사부일체' 포스터/ 사진=SBS 제공
'집사부일체' 포스터/ 사진=SBS 제공


제20대 대통령 선거 출마 선언을 한 정치인들이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 잇따라 출연한다.

SBS는 9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집사부일체’가 제20대 대선 출마 선언을 한 대선 주자들과 함께하는 특집 방송을 준비했다”며 “대선 주자들 중 가장 지지율이 높은 세 명의 주자들이 사부로 출연할 예정”이라고고 밝혔다.

출연자 선정은 리얼미터와 한국갤럽의 최근 6개월(2021년 3월~8월) 여론조사를 참고했다. 제작진은 “해당 기간 10% 이상의 높은 지지율을 보여준 1위~3위의 대선 주자를 지난 4개월 동안 공들여 섭외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경선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이낙연 경선 후보가 출연한다.

제작진은 “세 사부가 살아온 인생 역정과 앞으로의 계획 등을 들어보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오는 19일 윤석열 후보를 시작으로 26일 이재명 후보, 10월 3일 이낙연 후보 순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집사부일체’는 매주 다른 사부들과 함께 하루를 보내며 인생의 교훈을 얻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다음은 ‘집사부일체’ 제작진의 공식입장 전문.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제20대 대선 출마 선언을 한 대선 주자들과 함께하는 특집 방송을 준비했습니다. 대선 주자들 중 가장 지지율이 높은 세 명의 주자들이 사부로 출연할 예정입니다. 시청자들이 가장 궁금해하는 후보들을 선정하기 위해 리얼미터와 한국갤럽의 최근 6개월(2021년 3월~8월) 여론조사를 참고하였으며, 해당 기간 10% 이상의 높은 지지율을 보여준 1위~3위의 대선 주자(윤석열, 이재명, 이낙연)를 지난 4개월 동안 공들여 섭외하였습니다. ‘집사부일체’는 세 사부가 살아온 인생역정과 앞으로의 계획 등을 들어보는 시간을 가질 예정입니다.
방송 순서는 윤석열(9월 19일), 이재명(9월 26일), 이낙연(10월 3일) 후보 순으로 방송 예정임을 알려드립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